신흥 크랩 강자,
 
Seafood Paradise
 


 


 
최근 점보와 노사인보드를 위협하며~ 떠오르고 있는 크랩 강자,
 
씨푸드  파라다이스를 소개합니다.

 
 
여러 지점이 있습니다만,
 
제가 묵었던 호텔과 가장 가까운 싱가폴 플라이어점으로 갑니다.
 
가는 길에 싱가폴 플라이어도 구경합니다.
 
몇 번을 방문했지만, 여전히 단 한 번도 탑승하지 못한 싱가폴 플라이어.
 
 
안녕?
 
 
 
 
 
 
 
 
 
SEAFOOD PARADISE
 
단순한 간판입니다.
 
 
 
 
 
 
 
 
 
저녁 식사 시간이 조금 지나서 도착하였습니다.
 
다행히 빈 테이블이 많습니다.
 
 
 
 
 
 
 
 
자리를 잡고 앉으면 땅콩부터 냅다 가져다 줍니다.
 
저는 견과류를 안좋아하는데..
 
이거 뭘로 코팅한건지 모르겠는데, 꽤 먹을만 합니다.
 
유료인 거 알면서도 챱챱챱챱 먹어치우게 되네요.
 
 
 
 
 
 
 
 
 
묘한 소스
 
뭔가를 찍어먹으라고 준 것 같은데,
 
의사소통 할 길이 없는 종업원과 우리는
 
눈빛만 열심히 교환하다가 설명을 포기합니다.
 
 
 
 
 
 
 
 
블랙 페퍼 크랩 1인분과,
 
치즈 새우? 뭐 그런 요리, 그리고 볶음밥을 주문합니다.
 
(깡꽁-KangKong은 주문했으나, 다 떨어졌다고 강제 취소 당했습니다. ㅜㅜ)
 
 
 
아참, 맥주도 두 잔.
 
 
 
 
 
 
 
 
술 못마시는 저는,
 
요거 한 잔 가져다 놓고 한시간 식사 내내 홀짝입니다.
 
흠흠
 
 
 
 
 
 
 
 
 
 
새우
 
맛있습니다.
 
위에 올린게 무슨 소스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새우랑 잘 어울려요.
 
 
 
 
 
 
 
 




 
 
 
그리고 블랙 페퍼 크랩이 나왔네요.
 
 
 
 
 
 
 
 
 
작은 걸로 주문했는데도 만족스럽게 커다란 모습입니다~
 
 
 
 
 
 
 
 
해산물 볶음밥도 나와주시고~
 
 
 
 
 
 
 
 
식사를 시작합니다.
 
새우는 벌써 다 먹어 치웠네요.
 
 
 
 
 
 
 
 
 
게의 속살.
 
 
 
 
 
 
 
 
짭쪼롬한 블랙 페퍼 소스가 참 맛있습니다.
 
 
 
 
 
 
 
 
 
 
집게발도 사진 한 번 찍어줍니다.
 
 
 
 
 
 
 
 
 
잔해
 
 
 
 
 
 
 
 
여자 둘이서 잘도 먹습니다.
 
 
 
 
 
 
즐거운 식사 시간 끝!
 
 
 
 
 
 
가격은 점보보다는 비싸고, 노사인보드보다는 저렴합니다.
 
파라다이스 그룹이라는 외식 산업체에서 런칭한 크랩 전문점입니다.
 
창이 공항에도 체인점이 있으니,
 
싱가폴 시내에서 즐기지 못하신 분들은 창이 공항에서 방문해 보세요!
 
 
 
 
 
 
 

 

 
  1. BlogIcon SoulSky 2015.04.26 00:48 신고

    와 게..요리 지금 새벽인데도 침나오네요 ㅎㅎ

    • BlogIcon Lui Preya 2015.04.27 16:22 신고

      해산물을 좋아하는 저는 싱가폴에 갈 때 마다 꼭 크랩 요리를 먹는답니다. 점심 먹은지 시간이 좀 지나서 이제 이 사진을 보니 배가 고프네요 ㅜ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