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이 공항에서도 즐길 수 있는,

 

Crystal Jade Restaurant

 

 

 

 

 

공항에서 만족할만한 식사를 하기 어렵다는 편견을 깨트린 곳입니다.

 

싱가폴 제 2 터미널에 있는 크리스탈 제이드를 소개합니다.

 

 

제 2터미널에 위치해 있어 다른 터미널을 이용하시는 분들은

 

시간이 넉넉하지 않다면 방문이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크리스탈 제이드의 물티슈는 이렇게 생겼습니다.

 

무광택의 보라색이 꽤나 세련된 느낌을 줍니다.

 

 

 

 

 

 

 

첫 번째 메뉴는 돼지고기 볶음밥 입니다.

 

 

 

 

 

 

 

 

밥 반 고기반이라고 느껴질 정도로 고기가 많이 들어가 있습니다.

 

아주 맛있게 먹었어요.

 

 

 

 

 

 

 

 

 

 

 

 

제가 중국 식당에서 즐겨 먹는 음식 중 하나 입니다.

 

싼라탕(酸辣汤)이라고 부릅니다.

 

 

 

 

 

 

 

 

 

매콤하고 시큼한 맛이 나는 중국식 스프입니다.

 

처음 맛 보는 사람들은 대부분 '이런걸 어떻게 먹어?' 하는 반응이더라구요.

 

저는 아주 좋아하지요.

 

 

 

 

 

 

 

 

 

사진만 보고 주문해서 정확한 명칭은 기억나지 않았지만,

 

돼지 갈비찜과 유사한 맛과 모양이었습니다.

 

이 사진은 조금 붉게 나왔지만, 갈색에 더 가깝습니다.

 

 

 

 

 

 

 

 

 

 

 

이게 원래 색상에 더 가깝습니다.

 

간장 베이스로 만든 돼지고기 찜 요리입니다.

 

정말 돼지갈비찜 맛입니다.

 

 

 

 

 

 

 

 

 

 

볶음면...

 

 

 

 

 

 

면을 좋아하지 않는 저는 이 메뉴에 대한 평도 또 패스합니다.

 

시러

 

 





 

 

먹다보니 사진을 찍지 않은 것이 기억나 ..

 

하나 남았을 때 후다닥 사진을 ....

 

 

 

 

 

 

 

 

 

새우 소룡포입니다.

 

탱글 탱글 맛있어요.

 

 

 

 

 

 

 

 

 

이것도 새우 슈마이..

 

 

 

 

 

 

 

중화권의 슈마이는 그야말로 진리입니다.

 

어디서 어떻게 먹어도 대부분 맛있는 것 같아요.

 

 

 

 

 

 

 

 

식사를 마치고

 

배를 두들깁니다.

 

 

 

 

 

 

 

그렇다고 저의 싱가폴 여행기가 여기서 끝난 것은 아니예요.





이웃추가
  1. BlogIcon 홍입니다요 2015.02.02 11:08 신고

    저는 홍콩공항에서 한국으로 귀국전 크리스탈제이드 들려서 점심 먹었었는데, 저와 와이프 모두 만족한 식사 였습니다. 다시 먹고 싶네요 ㅎㅎㅎ

    • BlogIcon Lui Preya 2015.02.02 11:09 신고

      많이 비싸지도 않고 음식도 괜찮은 곳인 거 같아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