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 속 풍차의 도시, Zaanse Schans

 

 

 

암스테르담에서 기차를 타고 15분~20분 정도를 달리면,

 

강변에 있는 작은 마을 잔세스칸스에 내리게 됩니다.

 

엽서에서 보는 풍차 마을의 모습을 그대로 가지고 있는 작은 마을인데요,

 

네덜란드에서 멀지 않기 때문에 보통 당일치기로 많이 다녀오는 곳입니다.

 

 

 

 

 

 

기차역에서 하차 한 후에 다시 15분 정도 걸어서 이동하면 잔세스칸스 마을 입구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간판이 잘 되어 있으니, 간판을 보고 천천히 따라가시면 됩니다.

 

 

 

 

 

 

 

 

마을 입구에는 다리가 있는데요.

 

마침 빨간불이 켜져 있네요.

 

 

 

 

 

 

 

 

오오 ~ 다리가 번쩍 들어 올려지는 광경을 보게 되었습니다.

 

 

 

 

 

 

 

 

다리가 올라가고 그 밑으로 배 한대가 지나갑니다.

 

흔치않은 구경거리를 봤다는 생각에 기분이 좋아집니다.

 

 

 

 

 

 

 

 

 

 

입구에 잔세스칸스 인포 표지판이 서 있습니다.

 

뭔가 공지가 붙어 있어야만 할 것 같은 칸이 비어 있어,

 

얼굴을 넣고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셀카

 

 

 

 

 

 

 

 

 

 

 

 

 

마을에 도달하였습니다.

 

모두가 사진을 찍는 바로 그곳입니다.

 

 

 

 

 

 

 

 

 

 

 

 

 

플래쉬를 터트리지 않으면 사진을 찍어도 관계 없다고 하네요.

 

치즈를 만드는 곳입니다.

 

 

 

 

 

 

 

 

 

 

다양한 곡류가 있는 곳입니다.

 

 

 

 

 

 

 

 

나무로 된 장식품을 판매하는 곳인데요.

 

 

 

 

 

 

 

 

 

피노키오도 있네요.

 

모든 장식품들이 다 나무로 만들어져 있어,

 

가격이 꽤 나가는 편이었습니다.

 

 

 

 

 

 

 

 

 

 

 

치즈를 만드는 곳입니다.

 

 

 

 

 

 

 

 

 

 

실제로 치즈를 만들어서 판매하고 있기 때문에,

 

치즈 냄새가 매우 심하게 납니다.

 

치즈의 젖내에 익숙하지 않으신 분들이나,

 

비위가 약하신 분들은 들어가지 않는 것을 추천합니다.

 

 

 

 

 

 

 

 

 

 

 

 

하지만 치즈를 좋아한다면, 들어가 볼 만 합니다.

 

여러 종류의 치즈를 시식할 수도 있습니다.

 

 

 

 

 

 

 

 

 

 

 

마을 주변에는 동물들이 참 많았습니다.

 

염소도 있구요,

 

 

 

 

 

 

 

 

 

 

고뇌에 빠진 듯한 백조도 있네요.

 

 

 

 

 

 

 

 

 

 

털갈이를 하는 건지

 

자신의 털을 뽑느라 분주한 백조도 한마리 보이구요..

 

 

 

 

 

 

 

 

 

사람의 눈치를 살피는 토끼도 있었어요.

 

 

 

 

 

 

 

 

 

어디서 많이 본 것 같은 녹조가 심한 연못에

 

오리들이 떠다니고 있네요.

 

 

 

 

 

 

 

 

 

 

 

다시 실내로 돌아와

 

장식품들을 구경해 봅니다.

 

 

 

 

 

 

 

 

 

 

커다란 나막신은 모두의 사진 스팟이지요.

 

 

 

 

 

 

 

 

 

다양한 종류의 나막신을 판매하고 있는데요..

 

이거 진짜 신고 걸어다닐 수 있어요?

 

엄청 불편해 보이는데요...

 

 

 

 

 

 

 

 

 

 

모양은 예쁘지만요..

 

 

 

 

 

 

 

 

스케이트도 롤러도 모두 불편해 보이는데 말이죠.

 

 

 

 

 

 

 

 

 

나막신을 만드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요.

 

 

 

 

 

 

 

 

요래요래 만드는 겁니다~

 

 

 

 

 

 

 

 

 

전문가의 손길이... 느껴지나요?

 

 

 

 

 

 

 

 

 

 

풍차를 구경하러 나왓어요.

 

 

 

 

 

 

 

 

 

강변을 따라 늘어서 있는 풍차가 정말 아름답습니다.

 

 

 

 

 

 

 

동화 속 풍경 같지 않나요?

 

 

 

 

 

 

 

 

아름다운 잔세스칸스.

 

 

 

 

 

 

유럽 한가운데에 있는 동화 속 나라입니다.

 

 

 

 

 

 

 





이웃추가
  1. BlogIcon nfruit 2015.01.19 17:37 신고

    우와 마을이 정말 이쁘네요! 정말 동화 속 마을 같아요! ㅎ

  2. BlogIcon L.BL 2015.01.19 18:22 신고

    동화속에 나올 것 같은 마을이네요 :) 풍경을 잘 찍어서 엽서로 만들어도 좋을 것 같아요 ^^ 잘 보구 갑니다~

    • BlogIcon Lui Preya 2015.01.19 18:24 신고

      아무래도 풍차가 워낙에 이국적인 풍경이니까요!
      제가 사진을 좀 더 잘 찍었더라면 엽서도 만들었을텐데요 ㅎㅎ

  3. BlogIcon l하쿠나마타타l 2015.01.19 19:00 신고

    유럽여행때 가볼곳이 한곳 더 추가되었네요...^^

    • BlogIcon Lui Preya 2015.01.19 19:01 신고

      암스테르담에서 멀지 않으니 암스테르담이 일정에 있다면 들르시면 좋을 거예요!

  4. BlogIcon 첼시♬ 2015.01.19 21:28 신고

    유럽 하면 떠오르는 정말 동화같은 풍경이에요. 어떻게 곳곳이 다 아름다운지... 풍차도 목공예품도 색이 참 예뻐요! :)

    • BlogIcon Lui Preya 2015.01.19 21:38 신고

      동화 속 주인공이 된 듯 한 기분으로 산책할 수 있어요!

  5. BlogIcon 여행쟁이 김군 2015.01.19 21:43 신고

    와 너무 신기하네요~^^
    정말 저도 가고싶고~
    가서 사진 찍고 즐기고 싶은 그런곳이네요
    부럽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마무리 잘 하세용^ㅡ^

    • BlogIcon Lui Preya 2015.01.19 21:44 신고

      다양한 곳을 방문하고, 즐거운 기억들 많이 만드시길 바래요.
      좋은 밤 되세요!

  6. BlogIcon 딸기향기 2015.01.20 00:45 신고

    추억의 잔세스칸스!!!!
    다녀왔던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

  7. BlogIcon 내츄랄워타 2015.01.21 00:45 신고

    정말 평화로워 보이는 마을이네요 :) 유럽은 프랑스랑 이태리만 가봐서 기회가 된다면 가보고프네요 ㅎㅎ

    • BlogIcon Lui Preya 2015.01.21 07:04 신고

      유럽의 도시들은 가까이 있으면서조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지고 있어요. 많은 곳을 들러 보세요~

  8. BlogIcon 좀좀이 2015.01.21 04:55 신고

    다리 들어올려지는 사진 보고 갑자기 007 영화가 떠올랐어요. 그런 영화 속 한 장면 같네요. 저거 들어올려질때 직진하면 강으로 퐁당일텐데요 ㅋㅋㅋ

  9. BlogIcon 달콤한꿀호떡 2015.01.22 09:34 신고

    저도 여기 정말 마음에 들었던곳이에요 ~ 너무너무 예쁘고 , 동화속 마을인줄 ...
    유독 예뻣던 염소들이 생각나네요 ㅎㅎ

    • BlogIcon Lui Preya 2015.01.22 09:39 신고

      마을 특유의 유유자적한 분위기도 좋고, 동화같은 경치도 참 좋은 곳이예요 ㅎㅎ

+ Recent posts